mouse block


미 국방장관: 시리아는 통제불능의 상황에 빠져있다. 군사와 컴퓨터

U.S. Defense Chief: Syria ‘Rapidly Spinning Out of Control’ (기사 링크)

Defense News 기사로 레온 파네타 (Leon Panetta) 미 국방장관이 시리아가 "빠르게 통제불능 상
태 (rapidly spinning out of control)"에 빠져들고 있다고 지난 7월 18일에 밝혔다는 소식입니다.



[2012년 7월 18일에 레온 파네타 미 국방장관이 미 국방성을 방문한 필립 해먼드 영국 국방장관을
환영하는 모습입니다. ⓒ DOD]


이 발언은 시리아의 수도인 다마스쿠스 (Damascus)에서 시리아의 최고위급 안보분야 관료 3명이
자살폭탄으로 사망한 지 몇시간 뒤에 나온 것으로, 파네타 장관은 현재 시리아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은 전투가 실제로 격렬해지고 있다는 게 분명해 보인다고 기자들에게 언급했습니다.

미국을 방문 중인 필립 해먼드 (Philip Hammond) 영국 국방장관도 파네타 장관의 의견에 동의했
다고 합니다. 파네타 장관은 알 아사드 (al-Assad) 시리아 대통령이 즉각 물러날 것과 평화적인
정권교체를 촉구하면서 탄압을 중단하라는 국제사회의 계속된 요구를 무시했다고 비판했습니다.

파네타 장관의 발언은 지난 16개월 동안의 민중봉기 중에 처음으로 아사드의 측근들을 겨냥한 자
살폭탄 공격으로 최소 3명의 시리아 최고위 안보관료들이 시리아의 수도에서 사망한 후, 몇시간
뒤에 나온 것입니다.



[2012년 7월 18일, 파네타 미 국방장관과 해먼드 영국 국방장관이 미 국방성 건물 (펜타곤)에 들
어가는 모습입니다. ⓒ DOD]


시리아의 상황이 "빠르게 통제불능 상태"로 접어들고 있다면서 국제사회가 알 아사드 대통령이 옳
은 일을하고, 권자에서 물러나 평화적인 정권교체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대한의 압박을 가해야 한
다고 파네타 장관은 언급했습니다.

해먼드 장관은 파네타 장관의 평가에 "전적으로 (absolutely)" 동의한다면서, 전투가 아사드 "정권
의 심장부로 점점 더 가까워지고 (closer and closer to the heart of the regime)" 있다고 덧붙였
습니다.

또한 시리아의 저항세력이 대담해졌다는 걸 볼 수 있다면서, 이는 반군이 더 많은 무기를 확보했다
는 게 명백하며, 아마도 이 무기들 중 일부는 시리아의 가장자리에서도 얻었을 것이라고 해먼드 장
관은 평했습니다.



[2012년 7월 18일, 미 국방성을 방문한 해먼드 영국 국방장관이 마틴 E. 뎀프시 (Martin E. Dem-
psey) 미 참모총장과 악수를 나누는 모습입니다. ⓒ DOD]


실제로 인근 지역의 몇몇 국가들이 시리아 반군에 무기를 공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이 무
기들은 터키 국경을 통해서 자주 유입되는 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 실제 자유시리아군 (Free Sy-
rian Army, 이하 FSA)의 상당수는 터키-시리아 국경을 넘나들면서 활동 중이기도 하죠.

파네타 장관은 또한 아사드 정권이 시리아의 화학무기가 안전하게 보관 중임을 확실하게 할 책임
이 있다고 강조하면서, 미국이 현재 다른 우방국들과 화학무기와 관련된 민감한 지역들이 제대로
확보될 수 있도록 협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먼드 장관은 아사드 정권과 저항세력 둘다 국제사회가 시리아에서 질서와 평화적인 정권교체가
이루어도록 결심하고 있다면서, 특히 이는 시리아에 있는 화학무기의 존재가 중대하며, 상황이 겉
잡을 수 없을 정도가 되었을 때, 이 화학무기들이 노출되는 걸 원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2012년 7월 18일, 미 국방성을 방문한 해먼드 영국 국방장관이 파네타 미 국방장관과 공식 사진
을 위해 함께 포즈를 취한 모습입니다. ⓒ DOD]


시리아 정부관계자들은 이번 자살폭탄 공격이 다마스쿠스에 있으면서 보안이 엄중한 국가보안기
구 본부에서 회의 중이던 장관들과 안보 관계자들을 덮쳤다고 밝혔습니다. 다우드 라지하 (Daoud
Rajha) 시리아 국방장관과 아세프 샤우카트 (Assef Shawkat) 국방차관이 사망했다고 합니다.

샤우카트는 아사드 대통령의 매형이기도 하죠. 또한 하산 투르크마니 (Hassan Turkmani) 전 국
방장관도 사망했다고 합니다. 투르크마니는 2002년부터 2009년까지 시리아 국방장관을 지냈고 사
망 당시에는 긴급작전조직의 수장으로 수많은 고문을 자행한 것으로 비난받는 인물이기도 합니다.

그 외에 모하메드 알 샤르 (Mohammed al-Shaar) 시리아 내무장관과 국가보안기구 수장인 히샴
베크티아르 (Hisham Ikhtiyar) 장군이 이 자살폭탄 공격으로 부상당했다고 합니다. 자유시리아군
이 이번 공격의 배후임을 주장했다고 합니다.

* 추가: 부상당했던 히샴 베크티아르 장군이 결국 사망했다고 합니다.



[2012년 7월 18일, 파네타 미 국방장관과 해먼드 영국 국방장관이 회담을 가진 후, 펜타곤에서
기자 회견을 하는 모습입니다. ⓒ DOD]


해먼드 장관은 이번 자살폭탄 공격이 전 국제연합 (United Nations)의 총재이자 국제연합-아랍연
맹 (Arab League)의 공동특사인 코피 아난 (Kofi Annan)이 제시한 시리아 평화계획을 집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하는 것뿐이라고 밝혔습니다.

아난 특사는 그가 제시한 6자 평화계획의 실행이 실패할 경우 발생할 "결과 (consequences)"에
대한 정리를 국제연합 안보리에 촉구했다고 합니다. 영국 외교관들은 아난 특사가 안보리에 지난
7월 18일에 예정되었던 대시리아 제재안의 투표를 연기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사드 정권의 최측근들에 대한 공격은 수도 다마스쿠스 전역에서 전투가 일어나고 있는 와중에
발생한 것이고, 탈영한 정부군과 아사드군에 저항해서 무기를 든 시민들로 구성된 자유시리아군
은 시리아 정부에 놀랄 일을 기대하라면서 경고를 보낸 바 있습니다.



[2012년 7월 18일, 펜타곤에서 기자 회견 중에 파네타 장관이 해먼드 장관에게 F-35 전투기 모형
을 건내주는 모습입니다. ⓒ DOD]


시리아 저항세력에 따르면, 이번 봉기로 17,000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합니다. 기사 내용은 여기까
지입니다. 수도인 다마스쿠스까지 저항세력이 들어올 정도라면 예상했던 것 이상으로 아사드 정
권이 위기에 몰린 게 아닌가 합니다. 게다가 국방과 안보 관계자들까지 공격받을 정도라면 말이죠.

참고로, 해먼드 장관은 현지 시각으로 7월 19일에 미 텍사스주의 포트 워쓰 (Fort Worth)에서 열릴
영국의 F-35B 전투기 1호기 인도 기념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마지막 사진에 전투기 모
형이 전달되는 것은 이번 일을 상징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사진 출처 - 미 국방성 홈페이지 (링크)


덧글

  • DECRO 2012/07/19 10:02 #

    http://pds7.egloos.com/pds/200710/31/03/d0010203_47283ba444f26.jpg
    답이 없죠. 캐리어 가야해요. F18싣고...
  • dunkbear 2012/07/19 11:13 #

    사실 군사 개입은 좋은 솔루션은 아니지만... 해야 한다면 타이밍이 좋아야죠.
  • 아이지스 2012/07/19 10:11 #

    수도 근처에서 교전이 벌어지고 있다니 정권의 끝이 보입니다
  • dunkbear 2012/07/19 11:13 #

    솔직히 놀랐습니다. 그 정도로 아사드가 밀리고 있는 줄은....
  • 위장효과 2012/07/19 10:25 #

    정권 핵심인사들까지 저렇게 당할 정도라면...이제 슬슬 러시아, 중국도 편 갈아탈 궁리를 해야 할 거 같은데 말입니다.
  • dunkbear 2012/07/19 11:13 #

    그러게 말입니다. 러시아는 특히 시리아가 중동의 유일한 터전인데...
  • Ladcin 2012/07/19 10:50 #

    그리고 미국은 필살 하푼을 발동하는데...
  • dunkbear 2012/07/19 11:14 #

    토마호크겠죠. ㅎㅎㅎ
  • Ladcin 2012/07/19 12:15 #

    아니면 둘다 쏠껍니다 ㅋㅋㅋ
  • 까마귀옹 2012/07/19 13:48 #

    며칠 전 이야기이긴 하나 아사드는 이 상황에서도 '나는 시리아 대중의 지지를 받고 있다'고 하더군요 그나마 카다피 보다는 머리가 이성적으로 돌아가려나 했는데 결국은 그 놈이 그놈...

    얼마 전에 대량 학살이 자행되고 있다는 소식이 들릴 때는 '카터 영감님이 가보셔야 하나...'란 생각까지 했는데, 이제는 그 카드(?)도 무용지물인 것 같군요. 이젠 아사드가 물러나거나 죽는다고 바로 조용해질 시점은 물건너간 것 같습니다.
  • dunkbear 2012/07/19 11:47 #

    http://flager8.egloos.com/2880017

    Cicero님께서 올려주신 인터뷰가 그건가 보네요. 뭐, 기자 앞에서 주눅들 수도 없으니 말입니다. ㄲㄲㄲ

    아사드가 죽는다고 조용해질 리가 없죠. 그동안 억압받던 다수의 종족들이 소수 알라위파와 비무슬림 종
    교지지자들을 탄압하는 일이 거의 기정사실화 되고 있으니 말입니다...
  • MessageOnly 2012/07/20 22:28 #

    그 분께선 이미 안배해놓으셨습니다. (...)
  • 오땅 2012/07/19 11:48 #

    왠지 외국의 개입이 있기 전에 아사드가 반군들에게 잡혀 죽는 거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ㅋ
  • dunkbear 2012/07/20 00:21 #

    그럴 가능성도 적지 않죠.
  • 셔먼 2012/07/19 12:17 #

    파네타 장관이 아무리 내려오라고 해봤자 아사드 이놈은 내려올 생각조차 안 할 겁니다...
  • dunkbear 2012/07/20 00:22 #

    아사드와 그의 파벌인 알라위는 정권 놓으면 끝이니까요.
  • KittyHawk 2012/07/19 13:01 #

    유능한 면이 다분했던 아버지에 비하면 아사드는 상황판단력이나 대처가 떨어지는 듯 합니다. 상황이 여기까지 오지 않게 할 수도 있었다는데...
  • dunkbear 2012/07/20 00:22 #

    독재자로서의 재능은 혈통으로 물려받는 건 아닌가 봅니다.
  • 까마귀옹 2012/07/20 19:56 #

    '무능함'의 경우엔 물려받는 경우도 있는 것 같습니다만. 멀리 갈 것 없이 윗동네의 김씨 가문이 좋은 예이죠.
  • 계원필경 2012/07/19 14:05 #

    상황이 이러면 오히려 빨리 아사드쪽이 패배해서 그나마 인명피해를 줄일 수 있기를 바래야겠습니다(...)
  • dunkbear 2012/07/20 00:22 #

    그러게요... 시간 끌다가 화학무기라도 터지는 날에는...
  • 구데리안 2012/07/19 15:07 #

    현재 시리아쪽 교전 상황은 정부군의 경우 땅크로 포격하고 보병조로 친정부 민병대가 진입해서 소탕(..)하는 수순이고, 반군은 이런 정부군의 기동전에 매복 교전을 해서 털어버리는게 보통임..

    이를 통해서 유추해볼때 이미 정부군의 비밀경찰을 통한 방첩망은 애저녁에 붕괴되었을것이고, 이게 수도에서도 벌어지는게 현실임.

    따라서 현재 정부 통제하의 지역도 곧 통제에서 벗어날걸로 추정중.. 이죠.
  • dunkbear 2012/07/20 00:24 #

    비밀경찰의 정보망이 무너졌다면 사실상 통제 수단이 사라졌다는 얘기네요... 헐....
  • 가릉빈가 2012/07/19 16:59 #

    굿바이 아듀 사요나라다!

    플라네테스 중
  • dunkbear 2012/07/20 00:25 #

    아사드는 제발 빨리 사요나라 하길....
  • 무명병사 2012/07/19 19:58 #

    그러니까 저런 곳에 군대를 밀어넣어야하는데.... 멍청한 공화당같으니.
  • dunkbear 2012/07/20 00:25 #

    그게 쉬운 일이 아니니까요...
  • dudwns256 2012/07/19 20:28 #

    저동네는 답이 없는듯 하네요. 캐리어(군사개입)을 하자니 잘못하면 중동에 헬게이트가 오픈이 되는 상황이고.... 개입을 않하고 두고보자니 시민들이 죽고.........
  • dunkbear 2012/07/20 00:25 #

    리비아하고는 달리 여러 강대국의 이해관계가 첨예한 나라라서...
  • 콜드 2012/07/19 22:27 #

    틀렸어! 꿈도 희망도 없어!!
  • dunkbear 2012/07/20 00:26 #

    아사드가 축출되도 달라지는 게 없다는 것이 문제죠...
  • 아무것도없어서죄송 2012/07/19 23:19 #

    모든게 끝.
  • dunkbear 2012/07/20 00:26 #

    이제 겨우 헬게이트 오픈일 겁니다... ㅎㄷㄷ;;;
  • FlakGear 2012/07/20 04:47 #

    왠지 엄청난일의 전초에 서있는 듯 합니다 ㅎㄷㄷㄷ
  • dunkbear 2012/07/20 07:59 #

    확실히 그런 느낌이 들죠. 갑자기 수도가 전쟁터가 되고 고위 인사가 폭사당하니...
  • ttttt 2012/07/21 00:01 #

    이거슨 의사의 사망선고?!
    이제 장의사가 염할 준비를 하거나 하이에나떼가 몰려들겠군요.
  • dunkbear 2012/07/21 08:24 #

    시리아에서는 둘다 일어날 것 같습니다....
  • 메이즈 2012/07/21 02:16 #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아사드 본인이 이제 물러나고 싶어도 그럴 수 없게 되었을 가능성이 크다고 봅니다. 카다피 같은 경우에는 보복을 두려워할 세력이 친위세력 일부에 불과하기에 물러나더라도 친위세력만 추방의 형태로 처리하는 걸로 끝낼 수 있지만 이쪽은 워낙 숫자가 많아서 싸움을 그만두는 순간 대학살극이 벌어지는 걸 막을 수 없기 때문이죠.

    그나마 다국적군의 대규모 투입을 통한 정부군 제압과 강제 조정이 유일한 해결책이지만 서방의 경제난과 '이라크 전쟁' 의 트라우마 때문에 불가능한 상황이고 남은 건 한쪽이 죽기 전에는 끝나지 않는 무제한적인 전쟁 뿐입니다.
  • dunkbear 2012/07/21 08:25 #

    말씀대로 아사드가 물러나거나 양보할 요량이었다면 진작에 했겠죠.
    하지만 자기가 물러나면 알라위파는 글자 그대로 끝장나는 셈이니 말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호무호무한 검색

Loading

통계 위젯 (화이트)

1584
669
4955039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