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use block


비용 상승의 문제를 겪고 있는 미 해군 연안전투함 군사와 컴퓨터

What Price Freedom? Cost Concerns Continue To Bedevil LCS (기사 링크)

Aviaion Week 기사로, 연안전투함 (Littoral Combat Ship)의 1번함인 USS 프리덤 (USS Freedom,
LCS-1)에서 Aviation Week 측이 처음 발견한 문제와 이미 밝혀진 다른 이슈들을 해결하기 위해 미
해군은 이 함정을 수리 및 유지하는 데 드는 비용을 계획보다 더 많이 지출하고 있다는 내용입니다.


ⓒ U.S. Navy

미 해군은 최근 실시된 '시운전 이후 유효성 정비 작업 (post-shakedown-availability maintenan-
ce work)'에 대해 예상했던 것보다 더 많은 3천만 달러를 지출했고, 긴급 드라이 독 (dry dock) 작
업에 또다시 예상하지 못했던 6백만 달러의 예산을 지출했다고 합니다.

게다가 그 전에 실시된 USS 프리덤함의 배치 정비 및 수리 작업에 2천4백만 달러의 비용도 들어갔
다고 합니다. USS 프리덤함의 선체, 외장, 인도 이후 및 그와 관련된 가격은 많게는 6억7천4십만 달
러에 이를 것으로 현재 추정된다고 합니다.

이는 구축함 1척과 거기에 포함된 전투 시스템의 가격 절반에 해당된다고 미 의회 조사국 (Congr-
essional Research Service, 이하 CRS)이 밝혔습니다. 원래 2004년에 미 해군이 예상했던 USS
프리덤에 들어가는 비용은 최소 1억5천만 달러였다고 합니다. 2005년 CRS 보고서에 따르면요.


ⓒ U.S. Navy

같은 해 (2004년)에 미 의회는 미 해군이 첫 2척의 선체를 만들도록 승인했다고 합니다. 군함건조 예
산이 아닌 연구 및 개발 예산을 사용해서 서로 다른 설계를 적용한 2척의 선체를 건조하는 조건이었
죠. 근데 2008년 예산연도에 이르면서 LCS 프로그램은 재정적인 역풍을 맞게 됩니다.

올라가는 비용과 여기에 관련된 우려는 미 해군으로 하여금 연안전투함 중 3번함부터 6번함까지 취
소하게 만들었고, 미 의회는 2008년부터 그 이후 연안전투함을 도입하는데 있어 취역 전 해상 선체
(per-unit sea frame) 비용을 1척당 4억6천만 달러로 제한했다고 합니다.

또한 미 의회는 미 해군이 2008년과 그 이후에 연안전투함의 건조 계약을 고정가격제 (fixed-price)
로 체결할 것도 요구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2009년에 미 의회는 연안전투함의 취역 전 해상 선체 비
용의 한도를 적용하는 걸 2년 미루기로 결정했다고 합니다. 2010년부터 적용하기로 했다는 거죠.


ⓒ U.S. Navy

그리고 2008년에 연안전투함을 도입하기 위한 예산을 효과적으로 취소하면서, 해당 프로그램에 배
정된 건조예산 3억3천7백만 달러도 폐지했다고 합니다. 2008년 말에 가면, 다시 한번 연안전투함의
취역 전 해상 선체 비용 한도가 4억8천만 달러로 늘어났다고 합니다.

이는 2010년 12월의 화폐가치로 계산하면 5억3천8백만 달러와 같다고 미 해군이 밝혔다고 합니다.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에서 가장 큰 변화가 찾아온 건 2011년 후반기였다고 합니다. 이 때 미 해군은
연안전투함 2개 모델 중에서 1개만 선택해야 하는 계획을 포기했던 것입니다.

미 해군은 그리고 나서 미 의회에 프리덤급과 인디펜던스 (Independance)급 둘다 도입하는 계획
을 승인해주도록 요청했습니다. 미 의회는 이 계획을 승인했고 2011년 예산연도에는 11억7천만 달
러의 예산을 들여서 2척의 연안전투함을 도입했다고 합니다.


ⓒ U.S. Navy

지난 2012년 4월 미 회계감사국 (U.S. Government Accountability Office)이 연안전투함의 비용
상승과 이에 관련된 이슈들을 조사해줄 것을 요청한 존 맥케인 (John McCain) 애리조나주 공화당
상원의원은 연안전투함 1척당 건조 비용을 3억6천만 달러 이하로 보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는 미 해군이 연안전투함 계획에서 초기에 계획했던 것보다 여전히 높은 가격이라고 국
방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있습니다. 2005년에 CRS는 30척-60척 규모의 연안전투함 전력에는 75억
-150억 달러의 예산이 들어갈 것으로 추정했었습니다.

하지만 현재 미 국방성은 55척의 연안전투함 선체의 도입 비용만 374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CRS는 미 국방성이 55척의 연안전투함 선체와 64개의 연안전투함 임무패
키지를 합친, LCS 프로그램 전체에 드는 도입 비용의 추정치를 보고하지 않았다고 경고했습니다.


ⓒ U.S. Navy

얼마 전에 미국의 독립적 정부감시단체인 POGO (Project On Government Oversight)가 제기한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의 비용 상승과 다른 이슈들에 대해, 미 해군은 LCS-1과 LCS-2 (USS 인디
펜던스함)는 LCS급의 초도함들일뿐만 아니라, 과거의 건함 프로그램의 범위를 넘어서는 방식으
로 연구 및 개발 비용을 사용해서 도입된 함정들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이전의 전투함 도입은 수년간의 연구와 개발, 통합 테스트 및 대리 플랫폼을 사용한 시스템의 비
준을 지렛대 삼아 이루어졌다고 미 해군은 언급했습니다.

미 정부의 국방전문가들은 몇몇 LCS-1의 비용 상승 요인 및 문제들은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의 시
작 단계에서 확정된 설계나 작전 개념들을 갖추는 데 실패했고, 건함 표준을 도중에 상업적 기준
에서 미 해군 건함 규정인 NVR (Naval Vessel Regulations)로 변경한 때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 U.S. Navy

다른 무엇보다,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에 발효된 NVR에는 연안전투함이 건조될 때 생존성 기준 (함
정 파손에 버틸 수 있는 능력)을 늘리는 것도 포함되어 있었다면서, 더 높은 생존능력을 갖춘 함정
으로 건조하는 것은 해당 함정의 요구사항을 변화시키는 것이고, 이는 많은 설계 변경으로 이어진
다고 CRS는 밝혔습니다.

그 설계 변경 중에는 연안전투함을 더 튼튼하게 만들고, 피해-대책 시스템 (damage-control sy-
stem)의 측면에서 더 정교하게 만드는 방안을 포함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변화는 연안전투함
을 더 전통적인 전투함으로 만들려는 의미였다고 하네요.

그러나 연안전투함의 작전의 지속성 (COntiNuity of OPerationS, 또는 CONOPS)은 이 함정을 예
전과 똑같은 미 해군 방식으로 너무 짜맞추려는 것에 경고를 보내고 있다고 합니다. 또다른 미 해
군의 LCS 강령은 "연안전투함을 현존하는 전투함 플랫폼과 비교하려고 하지 말라"라고 합니다.


ⓒ U.S. Navy

연안전투함은 이전과 똑같은 방식으로 인력 운용, 훈련, 장비, 유지 및 전술적으로 배치될 수 없다
는, 즉 옛날 방식으로는 안된다는 의미죠. 하지만 늘어나는 프리덤함의 문제들과 연안전투함에 대
한 일반적인 질문들은 미 해군 관계자들로 하여금 연안전투함 전력의 인력운용, 훈련, 정비 및 성
능을 재고하게 만들고 있다고 합니다. 기사 내용은 여기까지입니다.

제 해석이 서툴러서 기사 내용의 전달이 좀 지리멸렬하게 되었는데, 한마디로 연안전투함 중 프리
덤급의 초도함인 USS 프리덤함에 들어가는 비용이 엄청나게 늘어나고 있고, 연안전투함 프로그램
자체도 수년전에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많은 예산이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는 내용입니다.

2005년에 연안전투함 전력을 완편하는데 (60척 기준으로) 150억 달러를 예상했었지만, 2012년 현
재 55척의 연안전투함 선체 가격만 374억 달러가 들어갈 것으로 추정된다는 것이죠. 게다가 여기에
는 64개의 임무 패키지를 포함한,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에 드는 전체 비용은 들어가 있지도 않습니다.


ⓒ U.S. Navy


사실 초도함에서 문제가 발생하는 건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입니다. 가장 먼저 건조되는 함정인데
문제가 없을 리가 없죠. 하지만 취역 전 시험운항 기간을 빼더라도, 정식으로 미 해군에 인도된 지
벌써 4년이 지났는데, 수리 받기 위해 조선소에 들락거리고 예산을 낭비하는 건 좌시할 수 있는 이
슈가 아닙니다. 프리덤급의 후속 함정들도 이러지 않는다는 보장이 없으니까요.

연안전투함 프로그램이 밝은 아침을 앞두고 가장 어둡다는 동트기 직전의 상태인지, 아니면 어두운
미래의 징조가 지금부터 드러나고 있는 것인지 궁금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사진 출처 - 미 해군 홈페이지 (링크)



덧글

  • 폴라리스 2012/05/10 23:07 #

    저기서도 까이는 록히드 마틴......
  • dunkbear 2012/05/11 00:12 #

    바다와 하늘에서 실컷 까이고 있죠....
  • 배둘레햄 2012/05/10 23:13 #

    한국은 고속함이...미국은 연안전투함이...
  • dunkbear 2012/05/11 00:13 #

    눈물만 나올 뿐입니다.... (ㅠ.ㅠ)
  • 제너럴마스터 2012/05/10 23:14 #

    여기저기서 록마가 문제네요.
  • dunkbear 2012/05/11 00:13 #

    어쩌다가 이렇게 된 걸까요... 흑흑.. (ㅜ.ㅜ)
  • 무명병사 2012/05/10 23:19 #

    ....그냥 OHP계속 쓰지 괜히 욕심부리다가 빅엿을 먹고 있군요.
  • dunkbear 2012/05/11 00:14 #

    확실히 연안전투함 개발에서 미 해군이 과욕을 부린 것 같습니다.

    근데 OHP 계속 쓰는 것도 좀 안습이긴 한데 말이죠... (ㅡ.ㅡ;;;)
  • 데지코 2012/05/10 23:22 #

    그냥 하던데로 만들라니까
  • dunkbear 2012/05/11 00:14 #

    하지만 미군에게는 그런 버릇이 없습니다... ㅎㅎㅎㅎ
  • 존다리안 2012/05/10 23:36 #

    그런데 OHP는 무슨 문제가 있다고 못 쓸 물건 취급하는 걸까요?
    뭐.... 그 이상한 함포와 CIWS 문제가 있긴 하지만 연안에서 못 쓸 물건은 아니고....
  • dunkbear 2012/05/11 00:15 #

    근데 좀 오래되었죠. 차기 함정을 좀 보수적으로 만들었으면 좋았을텐데 말입니다.
  • 계란소년 2012/05/11 00:18 #

    일단 무지 낡았고 헬기운용능력도 한계가 많죠. 그나저나 친구인 우주전함 녀석은 별 탈 없을까요?
  • dunkbear 2012/05/11 00:39 #

    인디펜던스급은 좀 나은 편인 것 같습니다. 삼동선 선체가 내구성은 좀 나은 것일지도.
  • band 2012/05/11 02:58 #

    핼기2대 싣는다....외에는 장점이 없는 함정이라 연안에서는 못쓸 물건이 맞습니다...
    대양작전에서의 함대의 보조함선(상위함정없이 단독작전이 힘든)으로 만든지라 줘도 쓸대가 별로 없지요.



  • 누군가의친구 2012/05/11 01:35 #

    이거 뭐...(...)

    지난번 해당 문제 관련 포스트 본적이 있었습니다만, 아무리 생각해도 또하나의 뻘짓 같은 예감입니다.ㄱ- 그러저나 인디펜던스급은 멀쩡한지나 모르겠군요. 개인적으론 저런 생김세가 마음에 끌립니다만.
  • dunkbear 2012/05/11 14:43 #

    식빵스러움님의 글이었죠. 인디펜던스급은 좀 나은 편 같습니다만... 앞으로 어찌될 지...
  • 위장효과 2012/05/11 09:48 #

    그러니까 욕심을 버려야...
  • dunkbear 2012/05/11 14:43 #

    하지만 과욕은 미군의 전통이죠. ㄲㄲㄲ
  • 디쟈너훈 2012/05/11 10:12 #

    선체 제작 시 조인트 부품류를 신규 개발하고 공정단축을 위해 분할 조립/용접 후 ASSY조립방식을 취한 부분들에서 가장 큰 문제가 생겼다고 들었습니다. 게다가 노동자들이 예전만 못하다는 말도....
  • dunkbear 2012/05/11 14:44 #

    초도함이라서 새로운 방식이 제대로 적용되지 않았을 지도 모르겠네요.

    사실 미 조선소의 생산능력은 예전부터 말이 많았었죠. 샌 안토니오급 상륙함도 그렇고...
  • 잭라이언 2012/05/11 11:47 #

    토니 스타크가 아이언맨 만드는 데 쓸 노력의 1%만 들여도, 해결 가능한 문제일텐데...(먼산)
  • dunkbear 2012/05/11 14:44 #

    하지만 미 해군은 토니 스타크가 아니니까요... (ㅜ.ㅜ)
  • Muphy 2012/05/11 12:07 #

    얘네들 배 디자인은 SF의 영역으로 진입;;;;;;;;;;;;;;;;;;
  • dunkbear 2012/05/11 14:44 #

    인디펜던스급은 하늘로 날아서 우주로 가도 놀라지 않을 듯... ㄲㄲㄲ
  • 청천벽력 2012/05/11 12:08 #

    그러므로 결론은 우주전함 만세!!! ^^;;;
  • dunkbear 2012/05/11 14:45 #

    그리고 안드로메다를 정ㅋ벅ㅋ하고 잃어버린 개념을 되찾아오는 겁니다. ㅎㅎㅎ
  • 포항시민 2012/05/11 14:17 #

    아래 사진 3개는 정박중에 항해기 올라가 있고... 항해중에는 정박기가 안올라가 있어서 다행인데 항해기도 안올라 가있는...
  • dunkbear 2012/05/11 14:46 #

    지리멸렬인 것입니까!!!
  • 델카이저 2012/05/11 17:37 #

    무슨 연안전투함을 만들라니까 우주괴수급 괴물을 만들어 내니까 당연히 저런 결과가...-_-;;;

    지나침은 모자람만 못하다는 옛 말이 틀린 거 하나 없습니다
  • dunkbear 2012/05/11 18:31 #

    과욕 부리다가 탈난 경우죠... 예전에도 그런 경우가 많았지만...
  • 셔먼 2012/05/11 18:03 #

    연안전투함이 우리나라 인천급과 맞먹는 성능을 지녔으니....ㄷㄷㄷ
  • dunkbear 2012/05/11 18:32 #

    근데 인천급은 왜 그렇게 후줄근해 보이는 걸까요. (ㅠ.ㅠ)
  • 엑스트라 1 2012/05/11 23:09 #

    LCS-1이 보수적인 선형, 안정적인 기술을 추구했고, LCS-2가 혁신적인 선형, 급진적인 기술을 채택했다는 이미지가 강한데 말입니다. 이제 상원에서 손짓 한번 하면 LCS-1은 나가리 되지 않을까 싶군요. 2가 워낙 장점이 많아서...
  • dunkbear 2012/05/12 10:26 #

    미 해군 입장에서는 두 모델 모두 장단점이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위 이슈는
    프리덤급 전체가 아닌 초도함에만 국한된 얘기라서... 앞으로 더 두고 볼 필요가 있죠.
  • 메이즈 2012/05/12 00:41 #

    미국이 스텔스 형상 및 미래 기술에 집착하는 이유(개발하는 것마다 돈이 깨지는 가장 큰 이유)는 중국의 성장과 무관하지 않다고 봅니다. 지금 당장이야 중국의 군사력이 미국에 압도적인 열세를 보이고 있지만 경제 성장에 따라, 그리고 군사 기술력의 강화에 따라 장기적으로는 물량면에서 미국이 결코 중국을 압도한다는 보장이 없습니다. 중국 경제가 인구에 맞춰 미국 경제 규모를 몇 배나 능가한다는 식의 주장은 과장이지만(중국 내부 문제도 적지 않은데다 중진국의 함정은 괜히 있는 말이 아니죠) 미국 경제 규모에 근접하거나 다소 앞설 가능성은 충분하며 이로 인해 군사력도 강화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물론 주변국(특히 한국, 일본, 인도, 러시아)의 견제 때문에 중국이 자신이 보유한 군사력을 모두 투입하지는 못할 것이나 미국 역시 자체 방위 및 다른 지역 개입문제를 생각하면 투입되는 군사력은 제한적일 수밖에 없고 그 결과 장기적인 미중 군사대결에서의 현재의 군사 교리 유지에 따른 미국의 우위 유지 가능성은 상당히 비관적으로 변할 가능성이 큽니다. 즉 전통적인 소모전, 물량전으로 나가면 장기적으로는 미국이 패할 수도 있고 이기더라도 막대한 손실을 감수해야 한다는 이야기죠. 이걸 해결할 방법은 중국보다 더 큰 판을 짜는 것 뿐인데 갈수록 전쟁 비용이 급상승하는 현대전에서 그런 짓을 하다가는 경제가 파탄나겠죠.

    이런 상황에서 미국이 사실상 대등한 수준의 경제력 및 군사적 잠재력을 가진 중국을 상대로 우위를 유지하고 팍스 아메리카나를 계속 추구하고 싶으면 스텔스 등 각종 미래 기술에 의지하여 질적 우위를 극한으로 추구, 대등하거나 다소 우세한 수준의 물량으로도 중국을 쉽게 이길 수 있도록 하는 수밖에는 방법이 없으며 그 때문에 미국이 막대한 예산 소모와 연이은 삽질에도 불구하고 신무기 개발. 특히 스텔스 분야를 포기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 dunkbear 2012/05/12 10:29 #

    문제는 그렇게 스텔스 및 첨단 기술을 통한 군대의 정예화를 추진해도, 투자한만큼의 효과가 나올 지가 미지수라는
    것이겠죠. 특히 아프간 같은 저강도 분쟁이나 테러리스트 상대로는 비용대비 효율성이 크게 떨어지니 말입니다. 물
    론 중국과 같은 국가조직을 상대하는 건 효과가 있겠지만요.
  • 델카이저 2012/05/14 10:10 #

    그것 보다는 단순히 록히드 마틴이 공돌이 집단이라 그럴 가능성이 굉장히 높습니다. 이야기 듣기로는 저긴 경영진 부터가 공돌이들이라는데, 경영 마인드, 비용 대비 산출량 이런거 무시하고 오로지 성능, 기술적 향상에만 관심을 두니까 저런 우주괴수 만들고 가격은 컥소리 나오는 물건이 나오는 거겠죠;;;;
  • dunkbear 2012/05/14 10:18 #

    델카이저님 // 방산업체 경영진보다는 물주인 군대가 성능, 기술적 향상을 추구하기 때문에 저런 일이
    일어나죠. 방산업계야 이윤 추구가 최고 가치지만, 물주가 까라고 하면 까야하는 신세니까요. 프리덤급
    이 저렇게 나온 것도 미 해군의 요구에 기반한 것입니다. 미 해군이 요구도 안했는데 저런 우주전함스러
    운 물건을 손해보면서 내놓을 리가 없죠... (ㅡ.ㅡ;;;)
  • 가릉빈가 2012/05/12 11:26 #

    미군 무기중 비용상승 문제를 격지 않은 녀석이 오히려 적으니 솔직히 놀랍지도 않네요ㅋㅋㅋ
  • dunkbear 2012/05/14 10:18 #

    그렇습니다... ㅋㅋㅋㅋㅋ
  • Albion 2012/05/16 15:13 #

    OHP는 정말 기적 같은 함선이라 할 수 있네요.;;;
  • dunkbear 2012/05/16 16:43 #

    함포 위치도 기적 같죠... (응?)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호무호무한 검색

Loading

통계 위젯 (화이트)

1993
580
4919756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