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use block


개발-테스트가 진행 중인 유럽의 미티어 미사일 군사와 컴퓨터

MBDA close to completing Meteor development work (기사 링크)

어제에 이어서 이번에는 유럽 방산업체인 MBDA의 미티어 (Meteor) 미사일을 다룬 Flightglobal
기사를 소개합니다. 앞으로 1년 내에 영국 MBDA (MBDA UK)는 개발에 참여한 유럽 6개국에 공
대공 전투기에 중대한 이점을 가져다줄 차세대 무기, 즉 미티어 미사일 1호기를 인도할 것이라고
합니다.


© MBDA / Thierry Wurtzfile

영국 국방성은 지난 2002년 12월에 미티어 BVRAAM (Beyond Visual-Range Air-to-Air Missile)
을 개발하고 생산하는 계약에 서명했었습니다. 자국은 물론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및 스
웨덴이 참여하는 프로젝트에 첫번째 고객으로 나섰던 것이죠.

개발 참여국들은 램제트 (ramjet)를 추진체로 쓰는 이 미사일을 미제 레이시온 (Raytheon) AIM-
120 AMRAAM (Advanced Medium-Range Air-to-Air Missile)의 유럽제 대체 기종으로 다쏘 라
팔 (Dassault Rafale), 유러파이터 타이푼 (Eurofighter Typhoon) 및 사브 그리펜 (Saab Gripen)
전투기에 무장시킬 예정입니다.

새로 설계된 이 미사일은 2015년부터 각국에 실전배치될 예정이고, 몇몇 잠재적인 수출 고객들이
이미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하네요. 미티어의 최근 개발 및 테스트 활동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접하기 어렵다고 합니다. 이는 영국 국방성이 주 사업자 (MBDA UK)에 미티어 프로젝트
에 대한 언급을 금지시키고 있기 때문입니다. 고객의 기밀준수가 그 이유라고 합니다.


© Dassault Aviation

영국의 국방장비 및 지원기관 또는 DE&S (Defence Equipment and Support)는 지난 7월에 미
티어 프로그램에 대한 가장 최근 소식을 제공했었습니다. 지난 1년간 폭넓은 지상 및 항공 테스트
가 실시되었으며, 이는 미티어 미사일이 설계에서 정한 모든 한도를 충족시키는 지를 확인하는데
있어 중요한 기여를 했다고 DE&S는 밝혔었습니다.

2009년 초부터 공개되지 않은 회수의 테스트 발사가 사브 그리펜 전투기와 파나비아 토네이도 F2
(Panavia Tornado F2) 전폭기를 통해서 실시되었다고 합니다. 그리펜을 이용한 테스트는 스웨덴
의 비셀 (Vidsel) 시험장에서, 토네이도 F2를 통한 테스트는 웨스트 웨일즈 (West Wales) 해안가
에 위치한 에이버포스 (Aberporth) 시험장에서 실시되었다네요.

올해 (2011년) 3월, 영국 의회의 질문에 대해 국방장비 및 지원부 (Ministry of Defense Equipm-
ent and Support) 장관인 피터 러프 (Peter Luff)는 6회의 미티어 시험발사가 있었다고 언급했었
지만, 그 이상의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고 합니다. 영국과 개발협력 국가들의 군대의 전력, 효율
및 보안에 "해 (prejudice)"를 끼칠 수 있다고 지적하면서요.


© Bryan Walsh

올해 11월 29일에 Flightglobal에 보낸 보도자료에서 DE&S 측은 미티어 시험 프로그램이 계속 진
행 중이고, 지난 3월 영국 의회에서 언급한 이유 때문에 더 이상의 대답은 할 수 없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미사일이라는 무기의 성격 때문에 정보 공개를 엄격하게 제한하는 것 같네요.)

BAE 시스템스 (BAE Systems)는 올해 초 타이푼 전투기의 시스템 개발용 기체 (instrumented
production)인 IPA1을 통해서 미티어 미사일의 장착 및 풀림 (carriage and release) 테스트 프
로그램이 완료되었다고 발표한 바 있었습니다. 이 작업은 비행하는 동안 미사일의 안전한 분리
를 증명했다고 BAE 측은 밝혔습니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및 영국 등 유러파이터 운용국들에게 이 미사일은 상당히 중요한데, 그
런 중요성을 감안해도 타이푼에 미티어 미사일을 장착시키는 것은 "좌절감을 줄 정도로 어려운
(frustratingly difficult)" 일이었다는 게 드러났다고 하네요.


© Bryan Walsh

유럽의 방산-항공업계에서 개발 및 시스템용 테스트 기체 전력을 제한적으로 보유하고 있기 때
문에 연장된 미티어 미사일의 테스트 작업을 지원하기 위한 전투기를 확보하는 것이 "비현실적
(impractical)"이었다고 합니다.

영국 회계감사국 (UK National Audit Office, 이하 NAO)은 "주요 프로젝트 평가 2011 (Major
Projects Review 2011)"이라는 간행물에서 2009년 7월에 시작한 (미티어 미사일의) 타이푼 전
투기에 대한 초기 통합 작업 프로그램은 일정에 따라 진행되었고, 계약에 따른 주요 통합 활동
을 수행하기 위한 일정 지연을 완화시키기 위해 (프로그램이) 확대되었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지난해 (2010년) 말에 유러파이터 컨소시엄은 타이푼 전투기에 대한 미티어 미사일의 완전 통합
스케쥴을 수정했다고 합니다. NAO는 이러한 일정 지연은 이미 2015년 7월로 재조정된 목표 일
정을 인용하면서 '제2 실전배치 시기 (in-service date 2)'를 지키는데 위협이 되고 있다고 지적
했습니다. (일정 지연에 대한) 추가 완화조치가 평가 중에 있다면서요.


© Saab

스웨덴의 방위사업청에 해당하는 FMV (Försvarets materielverk) 또한 미티어 미사일이 2015년
에 자국의 그리펜 전투기에서 작전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합니다. 반면, 프랑스는 20
18년에 첫번째 미티어 미사일이 인도될 계획이라고 하네요.

라팔 전투기에서 미티어 미사일을 분리하는 첫번째 테스트가 2012년에 진행될 예정으로, 이는
지난 2010년 12월에 발표된 미티어 미사일의 초기 200대 발주 계약에 따른 것이라고 합니다. 스
페인 또한 첫번째 물량을 발주했다고 하네요. 독일과 이탈리아는 아직 정식 발주하지 않았지만,
업계 소식통들은 이들이 미티어를 도입할 계획에는 의심할 여지가 없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영국의 원래 계획에 따르면, 미티어는 올해 (2011년) 9월 초기작전능력 또는 IOC (Initial Oper-
ational Capability)를 획득했어야 했답니다. 나중에 이 스케쥴은 내년 (2012년) 8월로 수정되었
지만, 영국 측은 이를 대략 3년 더 연기하기로 결정합니다. 자국에 대한 위협이 변화하고 있고,
타이푼 전투기에 더 비용효과적인 통합을 성사시키려는 의도 때문이라면서요.


© Saab

러시아의 수호이 (Sukoi) T-50 (개발명 PAK FA) 전투기와 중국의 청두 (Chengdu) J-20 시제
기가 서방 공군에 대한 잠재적인 항공 적대세력의 미래를 보여주고 있지만, 올해 (2011년) 리비
아에서의 전투 경험은 연합국 전투기가 실전에서 공대공 미사일을 쏘는 경험을 못하고 지나친
또다른 작전이 되고 말았답니다.

AIM-120 AMRAAM과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인 MBDA ASRAAM (Advanced Short Range Air-
to-Air Missile)로 무장한 영국 공군의 유러파이터 전력과 같은 형태의 억제력은 카다피를 지지
하는 공군력을 지상에 묶어놓기에 충분했다고 합니다. (카다피군의 전투기가 떠봤자 처발렸기는
매일반이었겠지만요. ㅋㅋㅋ)

2015년부터 유러파이터의 AESA (Active Electronically Scanned Array) 레이더인 Captor-E와
결합되는 미티어 미사일은 훨씬 더 나은 패키지를 제공할 것이라고 타이푼을 갖춘 영국 공군 제
3 비행중대 (3 Sqn.) 지휘관인 디키 패토너스 (Dicky Patounas) 중대장은 언급하고 있습니다.


© Saab

Captor-E와 미티어 조합의 발전은 최첨단 공대공 위협이 급속하게 늘어나면서 현대 공군에 심대
한 도전이 되고 있기에 필요해지고 있다고 MBDA 측은 밝히고 있습니다. 한편, NAO는 올해 (20
11년) 미티어 프로그램에 새로운 3개월의 스케쥴 지연이 일어났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이는 생산을 용이하게 하기 위해 부품 설계를 바꾸려는 하청업체 1곳에 대한 만장일치의 결정에
따른 것이라고 합니다. 이 스케쥴 지연은 미티어 미사일에 대한 완전인증 프로그램 (full qualifi-
cation programme)의 시작도 지연시킬 것이라고 하네요. MBDA는 그 하청업체가 어느 곳인지
밝히기를 거부하면서, 2012년에 첫 양산형 미사일을 내놓는 일정은 변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차세대 무기를 실전배치하는 것은 추가 고객들이 생산 발주계약에 서명하도록 독려하는 핵심적
인 요소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가까운 시기의 부양은 인도에서 일어날 수 있다고 합니다.
바로 인도의 MMRCA (Medium Multi-Role Combat Aircraft) 사업에서 최종후보인 라팔과 타이
푼 전투기 모두 무장 패키지에 미티어 미사일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이죠.


© MBDA

총 126대가 도입되는 MMRCA 사업의 기종은 앞으로 몇주 내에 발표될 수도 있습니다. 올해 (20
11년) 초에 DE&S는 인도가 미티어 미사일에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이는 타이푼과 라팔
뿐만 아니라 다른 플랫폼에서의 운용 여부도 포함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미티어를 도입하려는
국제적인 관심이 널리 퍼져있다고 DE&S 측은 덧붙였습니다.

총 72대를 도입하는 사업에서 첫물량인 24대의 타이푼 전투기를 인도받은 사우디 아라비아도 미
티어 미사일에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합니다. 주 사업자인 BAE 측은 지난 2월 사우디 정
부가 남은 타이푼 전투기 48대를 트랑쉐 3 (Tranche 3) 모델로 받을 수 있다고 밝힌 바 있죠.

MBDA도 미국에서 개발 중인 5세대 스텔스기 록히드 마틴 (Lockheed Martin) F-35 JSF (Joint
Strike Fighter)의 무장에 미티어 미사일이 포함되도록 계속 활동하고 있다고 합니다. 내부무장창
에 최대 4대의 미사일을 장착할 수 있고, 미티어 개발 참여국 중에는 영국과 이탈리아가 F-35 프
로그램에 관여하고 있죠.


© G.H. Lee

올해 (2011년) 초에 MBDA 측은 많은 잠재적인 수출 고객들이 자국 공군에 전황을 바꿔놓을 수
있는 성격의 무기라고 인정한 미티어 미사일에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었습니다. 미
공군은 아직도 AIM-120 AMRAAM을 대체하는 전략을 결정하는 중이라서, 미티어 미사일은 완
벽한 순간에 미국 시장에서 대박을 터뜨릴 수도 있을 거라고 합니다.

기사 내용은 여기까지입니다. 해당 프로그램에 대한 철저한 보안 때문에 미티어 미사일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별로 나온 것이 없지만, 어느 정도의 스케쥴 지연에도 불구하고 개발과 테스트
는 계속 진행 중이며 잠재적인 수요도 존재한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

인도나 사우디 같은 고객을 끌어들이는 것도 좋겠지만, 역시 미티어 미사일이 성공하려면 F-35
의 무장으로 채택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 아닌가 싶습니다. 노르웨이가 자국이 개발한 JSM
(Joint Strike Missile)을 F-35에 채택시키려고 JSF 참여국의 지위를 이용(?)하는 것처럼 영국과
이탈리아도 JSF 파트너라는 위치를 미티어 채택에 유리하게 이용하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 MBDA

미국이 AMRAAM의 대체 전략을 아직 정하지 못하고 있고, 그만큼 개발 및 배치도 늦어지는 틈을
타서 유럽의 미티어 미사일이 얼마나 많은 고객들을 확보할 수 있을 지 두고 봐야겠습니다.


사진 출처 - MBDA 홈페이지 (링크) / 유러파이터 홈페이지 (링크)



덧글

  • 존다리안 2011/12/12 17:00 #

    미티어는 일단 저 직경부터 어떻게 해야....
  • dunkbear 2011/12/12 17:13 #

    그렇긴 하죠.... 흠....
  • 레일리엔 2011/12/12 17:06 #

    우리도 암람D가 불발되면 저것도 좋은 대체재겠지요. 보잉도 얼마든지 인티하겠다고하고, 내부무장창용 미티어 축소형도 준비중이고요...
  • dunkbear 2011/12/12 17:13 #

    다만 유럽제라서 가격이 좀 걱정입니다...
  • Albion 2011/12/12 17:17 #

    유럽이 들어가면 가격 비싼건 확정인가...;
  • dunkbear 2011/12/12 18:35 #

    그렇지 않을가 싶습니다만... 그 예상이 틀려도 좋겠죠.
  • 마루 2011/12/12 17:38 #

    미티어 인티하고 좀 들여왔으면 하는데 말이죠.
    KF-16하고 F-15K한테는 딱 좋잖아요.
  • dunkbear 2011/12/12 18:35 #

    그러게 말입니다. 미 업체들도 기꺼이 해줄테고...
  • 마루 2011/12/13 23:12 #

    문제는 역시 예산이죠.
  • 계란소년 2011/12/12 17:44 #

    미티어 라이선스 해서 넣는 게 미국도 제일 속편하긴 할텐데...
  • dunkbear 2011/12/12 18:36 #

    근데 미국이 그런 적이 별로 없으니 말입니다... 참... (ㅡ.ㅡ;;;)
  • KittyHawk 2011/12/12 17:47 #

    미티어를 볼 때마다 피닉스가 현재의 기술로 최적화, 성능향상이 이루어져 다시 출현한다면 어땠을지 상상하게 되더군요.
  • 드레이크 2011/12/12 17:50 #

    서방쪽은 아니지만 매우 비슷한 물건이 나올려고 하고 있지요 RVV-BD 라고...
  • dunkbear 2011/12/12 18:38 #

    KittyHawk님께서 진짜 말씀하고 싶으셨던 것은 '수코양이와' 피닉스가 현재의 기술로 재출현한다면... 이셨겠죠. ㅎㅎㅎ
  • 긁적 2011/12/12 19:02 #

    다시 출현하면 지릴 듯. ㅠ.ㅠ
  • KittyHawk 2011/12/12 19:07 #

    아아 그럴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ㅠ.ㅠ

    정부는 KFX 기반으로 톰캣21을 업어와라!
  • 계란소년 2011/12/12 21:00 #

    정확히는 피닉스와 수코양이의 크기와 예산에서- 겠죠? 사정거리와 속도란 측면에선 미티어가 훨씬 소형이지만 피닉스와 거의 유사한 스펙을 달성했으니...추적성능이야 당근 향상됐고 떨어지는 건 탄두 폭발력 뿐일 듯?
  • 드레이크 2011/12/12 17:49 #

    오오미 미티어 ㅇㅅㅇ 개인적으로 암람D 정도면 미래에도 쓸만하다 보는데 흠... 뭐 미쿡도 생각이 있겠지요(어차피 램젯 기반은 크기가 커질수 밖에 없는 구조니 스텔스기에 우겨넣기도 좀 힘든면이 있고)
  • dunkbear 2011/12/12 18:38 #

    그래도 미티어도 스텔스기에 구겨넣을 수 있다면서 F-35에 어필 중이죠. 어떻게 할 지는 몰라도...
  • ttttt 2011/12/12 18:36 #

    저 반매입식 하드포인트때문에 미티어는 돌출된 덕트가 그렇게 붙은 모양이군요. ㅎㅎ
    가질 만큼 갖고 나면 팔기 위해서라도 브로셔를 만들어야겠지요. 그 때..
  • dunkbear 2011/12/12 18:39 #

    덕트가 확실히 인상적입니다. ㅎㅎㅎ
  • 척 키스 2011/12/12 19:09 #

    국내도입이 시급합니다. 응?!
    왠지 미티어를 떡밥으로 암람D를 들여올 것 같긴합니다만...

    Ps;그래도 사용국 숫자가 좀 되니, 영국만써서 가격 때문에 함에 발린 알람처럼은 아되길빕니다.
  • dunkbear 2011/12/12 19:49 #

    미티어도 좋고 암람D도 대환영입니다. (^^)
  • 누군가의친구 2011/12/12 20:45 #

    미티어가 팔리는건 상관없습니다만 라팔이 팔려서는...(...)

    아무튼 '미티어'가 해당 업체와 국가를 '미치게' 만들면 그것 나름대로 미칠듯 합니다.ㄱ-
  • dunkbear 2011/12/12 21:25 #

    - 인도가 "올바른" 결정을 하리라 믿쑵니다!!!!!!!!!!!!!!!!!!!!!!!!!!!!!!!!!!

    - 지금까지로 봐서는 그래도 A400M급의 재난은 없을 것 같습니다. ㅋ
  • 루바르트 2011/12/12 22:01 #

    이번에도 단가150만 유로 찍으면 곤란한데요.
  • dunkbear 2011/12/12 23:14 #

    곤란하죠.... ㅎㄷㄷ;;;;
  • 가릉빈가 2011/12/13 08:25 #

    소형화가 되어서 내부 무장에 들어 간다면 좋겠네요
  • dunkbear 2011/12/13 18:11 #

    네. 그렇게 하려고 애쓰고 있을 겁니다.
  • ghistory 2011/12/14 02:08 #

    1.

    비드셀→비셀.

    2.

    트랑쉐→트랑슈.

    3.

    Sukoi→Sukhoi.

    4.

    FMV:

    1) 영어 표기는 Defence Materiel Administration.
    2) http://en.wikipedia.org/wiki/Defence_Materiel_Administration_(Sweden) 참조.

    5.

    NAO:

    1)→더 정확하게는, 의회 회계감사처.
    2) 이 기구는 입법부 산하기구임.
    3) http://en.wikipedia.org/wiki/National_Audit_Office_(United_Kingdom) 참조.

    6.

    국방장비 및 지원부 장관:

    1)→방위부 장비 · 지원 · 기술 담당 장관(Minister for Defence Equipment, Support and Technology).
    2) 이 장관 직위는 방위부 전체를 관할하는 방위부장관보다 서열이 낮고, 특정 분야들만 담당하며, 각료회의의 구성원도 아님.
    3) http://en.wikipedia.org/wiki/Cabinet_of_the_United_Kingdom#Current_Cabinet 참조.
    4) http://en.wikipedia.org/wiki/Cameron_Ministry#Departments_of_State 참조.
    5) http://en.wikipedia.org/wiki/Minister_for_Defence_Equipment,_Support_and_Technology 참조.
  • ghistory 2011/12/14 02:09 #

    7.

    국방장비 및 지원기관:

    1)→방위장비-지원청.
    2) 방위부 산하 독립 외청임.
    3) http://en.wikipedia.org/wiki/Defence_Equipment_and_Support 참조.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호무호무한 검색

Loading

통계 위젯 (화이트)

76118
806
4953747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