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use block


노르웨이, 록히드 마틴의 F-35 전투기 구입 결정. 군사와 컴퓨터

노르웨이가 록히드 마틴 (Lockeed Martin)의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인 F-35 JSF (Joint Strike Fighter)
를 구입하기로 결정했다고 합니다. 처음 이 뉴스를 접한 사이트는 유용원의 군사 사이트에 TRENT님께서
올려주신 정보 (링크)였습니다.

아래는 미국 야후에 올라온 기사를 제가 찾아서 캡쳐한 것이구요.




위 영문 기사에서는 나오지 않았지만 TRENT님의 정보에 의하면 노르웨이가 도입할 F-35은 총 48대로
순수한 기체의 가격으로 따지면 미국돈으로 모두 25.4억 달러이고 이는 대당 5천 3백만 달러 (우리돈
약 800억원)라고 합니다.

이 가격은 경쟁자였던 사브 (Saab)의 그리펜 (Gripen) NG가 제안한 (48대의) 가격보다 8억 5천만 달러
더 저렴하다고 합니다. 다시 말해서 사브는 약 7천만 달러 (우리돈 약 1000억원)을 제안한 것이니 가격
경쟁력에서 F-35가 앞설 수 밖에 없었던 것 같습니다.



(지난 3월 12일 첫 급유 테스트를 하고 있는 F-35)

게다가 노르웨이는 30년 운용을 가정하고 산출한 F-35의 유지비용을 약 200억 달러로 잡고 있는데 이
역시 똑같은 기간 동안 그리펜 NG를 운용한 비용보다 30-40억 달러 저렴하다고 합니다. 기체 가격이나
유지비용 모두 F-35가 더 낫다고 나온 것이죠.

특히 노르웨이가 JSF 계획에 참가한 국가인데다 (아마 이 이유 때문에 록히드 마틴에서 낮은 가격을
제안한 것 같습니다만) F-35가 5세대 스텔스 전투기고 이웃국가인 스웨덴의 그리펜 NG는 최신형이지만
비스텔스인 4-4.5세대라고 할 수 있는데다 가격마저 F-35가 저렴하니 선택은 여지가 없었던 것 같습니다.




(작년 12월 19일 텍사스 포트 워쓰의 록히드 마틴 공장에서 23번째 시험 비행에 나서는 F-35의 모습)


노르웨이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도입하게 될 48대의 F-35A는 2020년까지 운용시한을 남긴 록히드
마틴 F-16 전투기 57대를 대체할 예정인데 아직 도입은 완전히 확정된 것이 아니라 오는 12월 19일에
노르웨의 의회의 비준을 남겨놓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 전세계적인 불황으로 예산에 민감할 수 밖에 없는 입법부가 (새로운 전투기 사업 자체를
취소하지 않는 이상) 더 낮은 가격의 전투기에 반대할 이유는 없을 것으로 봅니다.




(지난 6월 11일 록히드 마틴의 텍사스주 포트 워쓰 공장에서 처녀비행에 성공한  F-35 BF-01 STOVL형)

노르웨이의 선택은 마찬가지로 새로운 전투기 도입을 추진 중인 덴마크의 선택에도 영향을 줄 수 있고
근 미래인 2012-2013년 즈음에 시작할 수 있는 우리나라의 3차 FX 사업에도 어느정도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록히드 마틴에게는 F-35 판매에 청신호가 켜진 셈이죠.

반면에 사브의 입장에서는 남아있는 시장은 스위스와 브라질인데 브라질이 프랑스의 라팔 쪽에 더 기울어
질 가능성이 높은만큼 (이전에 미라지-2000을 도입했고 프랑스의 도움으로 핵잠수함 개발도 하고 있죠.)
스위스 쪽에 총력을 기울일 것 같습니다.




(시험 비행 중인 사브의 그리펜 JAS39-NG 실증시험기의 모습.)

사진 출처 - 유용원의 군사세계 자유사진게시판



덧글

  • maxi 2008/11/24 21:27 #

    1."정부 권고 기종" 이라면서 노르웨이 내에서는 애써 깎아내릴려는 기류가 있습니다.
    (덕분에 밀리터리계의 본좌 빌 스위트먼씨가 댓글로 고생...)
    2.노르웨이 쪽에서는 선정의 이유를 크게 두 가지가 있는데, 하나는 시뮬레이션에서 러시아의 차새대 전투기는 F-35만 대응 가능했다는 보도랑, 하나는 이 가격보도가 있습니다.
    3.노동당은 그리펜 NG를 원합니다.
    4.fixed price 인데 뭘 "고정" 했는지 자세한 내역은 모릅니다.
    5.옆나라 네덜란드 의회는 JSF에 돈 더 냈는데 가격정보를 모른다고 징징댔습니다.
    6.이 기사 나오기 하루전에 디펜스 뉴스에서 이스라엘 양반들이 F-35 비용이 세 배로 뛰어서 2억불 가까이 된다고 징징거리는 기사가 나왔습니다.

    저는 록마가 핸드폰 약정할인가.... 방식을 취하고 있다고 봅니다. 정비창도 직영하고, 비쌀까봐 걱정하는 나라에게 가격은 고정시키고, 해킹(독자적 인티) 할려는 나라에게는 돈 무쟈게 던지고.
  • dunkbear 2008/11/24 23:38 #

    1. 우리나라에서 F-15K 도입했을 때 30년 이상된 고철덩어리라고 비난받던 것과 비슷하군요. ^^;
    2. 가격은 당연히 이해되는데 러시아 차세대 전투기와의 시뮬레이션은 이해가 좀 어렵네요. 러시아의 차세대 전투기라면 PAK-PA를 말하는 것 같은데 아직 개발 중인 기체를 무슨 데이터를 근거로 시뮬을 했다는 것인지.... -.-;;;
    3. 그리펜NG를 옹호하는 기류도 있군요.
    4. 순수하게 기체 가격만 고정했다는 얘기일까요? 흠....
    5. 록마가 네덜란드에는 F-35를 얼마에 받아먹으려 할 지 기대되는군요... ^^;;;
    6. 말씀처럼 록마에서 이스라엘의 독자적 인티와 스펙변경을 예상하고 가격을 올린 것 같네요.
    이스라엘이 F-35 얻으려면 록마와 힘겨운 줄다리기 좀 해야할 것 같습니다..
  • Skibbe 2008/11/27 03:39 #

    ....아니 무슨깡으로 4세대가 5세대보다 가격을 비싸게 부른거죠;.....
  • dunkbear 2008/11/27 08:07 #

    Gripen-NG가 가격을 비싸게 부른게 아니라 F-35가 싸게 부른 것이죠. 노르웨이가
    공동개발국인데다 록마로서는 해외계약의 물고를 터야하기 때문에 저정도 가격을
    제시한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앞으로 저정도의 후한 가격을 제시받는 국가들은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maxi님 말씀처럼 이스라엘에는 엄청 비싸게 부르고 있죠. ^^;;;
  • ghistory 2009/12/19 09:22 #

    미라지→미라즈.
  • dunkbear 2009/12/19 11:01 #

    이거는 죄송하지만 고치지 않겠습니다... 이유는,

    1) "미라지"로 워낙 오래 써서 앞서 지적받았던 "레오파르트"와는 달리 수긍하기 힘들고,
    2) 네이버 백과사전에는 "미라주"로 나와있습니다. 이래서는 판단하기가 어렵네요.

    그래서 ghistory님께는 죄송하지만 수정하지 않겠습니다. 하지만 올바른 표기는 아니다
    라는 점은 잊지 않고 있겠습니다. ^^
  • ghistory 2009/12/19 11:05 #

    뭐 주인장님이 죄송할 게 있겠습니까.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호무호무한 검색

Loading

통계 위젯 (화이트)

5389
736
4954576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